유튜브 쇼핑 태그(쿠팡) 기능의 오픈 의미를 생각해 봤습니다.

유튜브와 쿠팡 간의 제품 태그 기능이 가능해졌습니다. 유튜브 쇼핑기능 통해서 영상마다 제품을 매칭해서 광고할 수 있게 된 셈인데 조회수 100만 혹은 20만 단위로 나오는 영상에 태그를 건다면 제품의 노출도 비례하여 증가하는 셈입니다.

저는 저 숫자가 결코 작지 않은 숫자라 여겨지는데요. 저만큼의 숫자만큼 광고나, 대행사의 역할 그 밖에 인력적인 부분에 대한 수고에 대한 부분을 플랫폼들의 몫으로 남겨지게 되었네요.

과탄산소다를 알려주는 영상에 과탄산 소다 제품을 매칭

유튜버는 자사몰을 열지 않아도 영상에 언급되는 제품을 매칭할 수 있고 심지어는 관련 없는 제품도 매칭이 가능합니다.

현재로선 쿠팡만 지정되어 있는데 다른 유통업계도 충분히 들어올 여지가 많죠. 하반기에도 준비된 곳이 몇 군데 더 있다고 합니다. 출판업계라던지요.

유통업계에서는 저 광고를 감당할 만큼의 fee가 들지 않을까 생각 하는데요. 유튜브는 이제 수십억개의 영상에 제품을 매칭하게 하여 수익을 얻는 플랫폼이 되었네요.

유튜버들에게 제품 매칭 선택권이 있어요. 유튜버들에게는 분명 좋은 업데이트가 될 것이고 유튜브 최저가라던지 몇가지 기획을 가미 한다면 굉장히 제품 노출을 잘할 수 있게 되는 셈입니다.

  1. 유튜버와 장기계약을 통한 영역 확보
  2. 스폰서십 등
"쉐어하우스 채널에 장기 스폰서 받습니다".

제품태그 걸어드릴께요. 이런게 가능해 지지 않을까요?

장기 브랜드 스폰서 진심으로 환영합니다. 월 수십만의 PV를 만드는 유튜브 채널이 여기 있습니다.

암튼! 앞으로 재미있는 발전이 기대되네요